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육아]아이와 엄마의 욕심 동시에 채우기

둘째는 어린이집 적응기간이 지난 이후 12월부터 특별활동을 시작하였습니다. 처음으로 친구와 그리고 낯선 어른들과 하는 활동을 잘해낼수 있을까하는 걱정은 선생님이 보내주신 사진으로 괜한 걱정이었다는걸 알게 되었습니다. 

너무도 재미있어하는 표정으로 활동을 하고있는 사진이 이쁘게 찍혀있었습니다.특별활동 비용으로 7만원을 내고 1월이되면 한살이 오르면서 7만 5천원으로 인상이 됩니다. 그리고 한가지 뜻밖의 소식은 원래 들어갔던 반은 3세반으로 또래의 친구들이 있는 반으로 들어가게 되었는데, 3세 반의 담임 선생님의 권유로 3-4세 혼합반으로 옮기게 되었습니다.

생각보다 적응을 잘하고있으며 현재 3세반이 둘째보다 몇개월 어린 아이들로 주로 이루어져있어서 아들이 아이들에게 치여 장난감을 양보하거나 해서 그렇다고하였다. 양보라는 말에 무슨 말도 안되는 소리냐며 되물었었다. 우리집에서 둘째는 왕이고 형의 장난감을 언제나 노리고 빼앗는 역활이 아니었던가.

그런데 거기서는 양보라니!

내가 생각했던 모습보다 더 다른 모습을 어린이집에서는 보이고 있나보다.거기서 아이는 사회생활을 배우고 있나봅니다.

그리고 옮기는 반에 친구 한명과 유난히 친하게 지내고있다는 선생님의 말씀이 옮기는 이유이기도 했다. 어느정도 말을 이해하고 이해하긴하지만 아직 온전하지않는 말로 둘이서 대화를 귀엽게 주고 받는다는 말이 너무도 귀여웠습니다.

집에서 첫째를 보며 많이 컸듯이 4살 형아들이 졸업하기 전까지 친해져서 많이 배우고 커나가길 기대해 봅니다.

어린이집특별활동

겨울을 맞이해서 타오바오를 두판 질렀습니다. 겨울을 시작하는 쯤에 한판을 질렀으며 그때는 추위가 심하지 않았습니다만 겨울을 대비해야지하며 질렀습니다.

아이에게는 새옷을 보며 즐거워하는 만족과 저는 장바구니를 담고 지르는 만족감을 서로에게 제공하는 즐거운 쇼핑이었습니다.

더위를 많이 타지않는 우리집 가족들이지만 찬바람이 닿으면 많이 춥기때문에 모자가 달린 옷들로 주로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마음에 드는 겉옷을 몇개 담았으며 나머지는 내복을 가장한 실내복을 구입하였습니다. 첫째 아이가 한참 영웅 캐릭터에 심취해있어서 슈퍼맨 스파이더맨 문양이 달린 실내복 하나로 행복해합니다. 재밌는 것은 아직 그런 개념이 없는 둘째 또한 형이 멋지다는 리액션과 기뻐하는 표정을 보고 배워서인지 덩달아 같이 행복해한다는 것입니다. 참으로 신기한 일입니다.

저는 주로 아이의 옷을 사이즈만 다르게 비슷하게 혹은 똑같게 구입해서 입히는 편입니다. 아이가 크면 이렇게 입히고 할 기회가 없기때문이기에 즐기고있습니다.


기모후드티셔츠와 바지

위의 옷은 색만 다른 후드티셔츠를 샀습니다. 안에 얇은 기모가 있으며 아래 베이지 바지 또한 제법 두터운 기모가 들어있어서 따뜻한 겨울 용으로 구입했습니다. 빨간색이 제법 잘 어울리는 첫째와 아직은 병아리같은 둘째는 노랑색으로 구입을 했습니다.

베이지코트

베이지 코트도 하나씩 장만했습니다. 겉 소재가 제법 부들부들해서 첫째 아들이 무척이나 좋아했습니다. 부드러운 소재를 무척이나 좋아하는 첫째입니다. 

제법 참하니 이쁜데 더 이쁜 것은 가격입니다. 가격이 만원 조금 넘는 가격입니다. 사실 국내에서 구입하려면 배의 가격은 내야 구입할수있는데 직구의 재미가 아마 이런게 아닌가싶습니다. 조금 더 다양한 제품을 구경할수있고 가격 또한 생각보다 저렴하다는거!

아이가 금새 자라고 옷은 한해만 지나더라도 아니 몇개월만 지나더라도 못입게 되는데 국내에서 아이옷을 사려니 사실 내 옷 가격보다 비싼 경우가 허다해서 직구를 시작하게 되었는데, 무척이나 만족스럽습니다.

매번 계절이 지날때 그리고 아이가 조금씩 성장해갈때마다 조금씩 직구를 해서 입히고 있습니다.

카키 패딩 

살짝 여자아기느낌의 패딩을 구입했습니다. 아직은 아이의 의견보다는 제 취향으로 구입할수있어서 마음껏 제 기쁨을 누리고 있습니다. 목쪽까지 지퍼가 올라와서 바람을 막아주는게 제일 마음에 들었고 생각했던 것보다 얇은 느낌이었지만, 안에 내복과 실외복 많이 춥다 싶은 날은 그 위에 조끼나 덧 입을 것을을 입어서 썩 나쁘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오늘도 타오바오 어플을 켜놓고 아이 옷들을 장바구니에 담아둡니다. 사실 저는 옷이 몇벌 있지않고 계절마다 몇개를 돌려입을 정도로 욕심도 없고 관심도 없고 옷도 없습니다만 아이 옷은 계속 구입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물론 저도 다이어트에 성공하고 자존감이 나아진다면 아이옷 욕심말고 제 욕심 또한 채울수있겠지만 말입니다.

오늘 또 그렇게 새벽을 지새우며 장바구니를 채웁니다.

정말 너무 재미있어서 이글을 보시는 직구를 하지않는 분들에게 너무도 권하고 싶습니다. 특히나 딸을 가진 부모님들에게!!!!!

by CCL A from http://sosimj.tistory.com/99


This email relay from onetopicblog@selfhow.com (onetopicblog@selfhow.com)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결혼한 부부가 ‘졸혼’이라는 방식을 취하는 4가지 범주/졸혼계약서를...

http://www.bookk.co.kr/book/view/36711

(본문 p.221-227)결혼한 부부가 '졸혼'이라는 방식을 취하는 4가지 범주/졸혼계약서를 써야 한다면... 
일전 종연된 kbs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졸혼계약서'라는 문건의 표지가 화면에 비쳐진 적이 있다. 그래서 '세상에! 졸혼계약서'라는 것이 다 있구나......하고 반응을 보이면서 졸혼계약서 내용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고 실제 필자가운영하는 블로그 방문요인 1순위키워드가 '졸혼계약서'로 나오고 있음을 통계는 알려주고 있다. 하지만 관심만큼이나 졸혼계약서에 대해 알려진 사항은 없다. 졸혼이라는 개념 자체가 최근에 우리 생활 속에 편입된 용어이고 또 이에 대한 사례가 드물 뿐만 아니라, 각 부부가 처한 현실이나 상황이 각기 다르기 때문일 것이다. 그런데 결혼에서 법률적 용어로 인식되던 '계약'이라는 말이 결혼 생활 속에 들어오게 된 것은 꽤 오래전 일이다. 이름 하여 '혼전계약서'이다. 인터내셔널 헤럴드트리뷴(International Herald Tribune)의 1986년 9월24일자 보도를 보면 혼전계약과 관련된 내용들이 나온다.34) 내용 중 일부를 보면 배우자들이 휴가 장소를 교대로 선택하고 아이를 교육하는데 평등하게 참가 할 것, 서로 상대방에게 자신의 예전 성적 경험들의 진상을 완전히 밝힐 것 등 에 대한 내용들이다. 하지만 지금은 우리의 경우에도 혼전 계약서에 대해 결코 낯설지 않는 시대에 살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결혼 전에 혼전계약서 쓰자는 여친 때문에 고민"35)이라는 한 남성의사연이 올라 온 적이 있었다.'헌신'과 '충실도'라는 사랑을 기반으로 이루어지는 결혼관계 내에서 '혼전(前)'이던 결혼 중의 '졸혼'이던 '계약'이라는 개념이 낯설지 않게…

가난한 집에서 자란 애들은

가난한 집 자녀들 범죄자 될 확률이 높다는 글이 있던데

모두가 그렇진 않지만 .확률은 높은거 같네요. 왜냐면 부정적 마인드를 배우고 자란 경우가 대다수니까요. 

울 남동생네 올케만 봐도... 넘넘 가난한 집에서 자란 사람인데 삐뚤어진건 맞더라구요.

걔네가 결혼하기 전에 그냥 여친이 있다는 것만 알던 시절 집에서 남동생이랑 있다가 폰이 울려서 주다 보니까 당시 여친이었던 지금 올케의 카톡 : 오빠 난 세상에서 가난이 제일 싫어 라고 온 내용이 보였음. 

되게 힘들게 살았나보다 하고 말았음.

혼전임신(쌍둥이 가! 져서) 급하게 식올리고 예단 혼수 일절 없이 그냥 데려와서 엄마가 데리고 살았음. 

난 직장 때문에 타지역에서 살아서 가을 결혼식때 올케 얼굴 처음 보고 그 이후로도 서로 볼일 별로 없었음. 

넘넘 귀여운 쌍둥이 조카 돌잔치 할때 애기들 한복 사입히라고 우선 30만원 줌. 

난 어렸을때 기억은 못하지만 나중에 커서 한복 입혀서 온 가족들 할머니 이모 고모 돌아가면서 안고 찍은 내 돌사진 보니까 온가족들이 날 얼마나 예뻐했는지 느껴져서 넘 좋더라 하면서 한복 사진은 꼭 남겨서 울 조카도 그렇게 사진으로 자기들 돌사진을 보고 나처럼 행복한 추억이라 여겼음 좋겠다고 말해줌. 

그 런 데 .... 입이 한다발 튀어나옴. 그래서 울엄마 특유의 말투 (우리한데도 종종 그런 말투임) 애기 달래듯이 왜? 우리 ㅎㅈ이 기분 안! 좋아? 했더니 바로 약간 버럭하듯 "제가 알아�! �� 입힐껀데 참견이 심하잖아요!!" 라고 쏘아붙임. 

워낙 가난하게 살아서 돌사진도 없나? 그래서 공감을 못하는건가? 아무리 그래도 좋은 마음으로 돈줘가며 난 그게 행복하더라 한게 쏘아붙일 일임? 

울엄마가 나한데 오더니 살짝이 말함. 이제 쟤네한데 돈쓰지 말라고...

그뒤론 조카 옷 손수건 한쪼가리도 안사줌.

그냥 말도 섞기 싫음. 뭐라할 가치도 없어서 단 한마디도 안함. 싫은소리 해

봤자 달라질 인간이 아니니까. 

쌍둥이라서 애들 데리고 움직이는게 힘들어서 사돈어르신(올케네 친정)이랑 사…

2019년 출산휴가/육아휴직 급여 인상~!! 달라지는 육아 제도 알아보기~!!

안녕하세요~^^!2019년도에는 앞으로 결혼 또는 출산을 앞두고 있는 예비부부님들과 부부님들에게 2018년 보다 좀 더 나은 소식이 있는데요. 그건 바로 출산 휴가 및 육아 휴직 기간동안 급여가 인상 된다는 소식입니다.정부에서 저출산 대책의 방도로 남성의 육아 휴직을 활성화하는 제도들을 계속해서 마련하고 있는데요. 그러한 결과로 2018년 올 상반기 육아 휴직을 신청한 직장인 6명 중 1명은 남성(아빠)로 나타났습니다. 그 결과로 남성이 육아 휴직을 신청하는 휴직자가 급증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이처럼 정부의 육아 휴직 관련 제도들이 가정의 육아 부담을 줄이고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특히 돌아오는 2019년이면 �! ��아 휴직 급여를 인상한다는 좋은 소식과 함께 육아에 관련된 제도들이 계속해서 나오고 있는데요.그래서 2019년 달라지는 출산 휴가 및 육아 휴직 급여 제도에 대해 알아 보려고 합니다. ◈ 육아 휴직 급여 인상~!!육아 휴직 급여는 2001년 11월 처음 도입된 제도로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 자녀가 있는 남여 근로자가 아이의 양육을 위해 휴직하는 기간동안 받는 급여를 의미하고 있습니다.2017년 9월 육아 휴직 급여가 한차례 상향 조정되면서 아이가 있는 아빠, 엄마의 육아의 부담을 덜어 주고 있습니다. 현재 시행 중인 육아 휴직 급여는 제도상으로 육아 휴직 3개월 까지는 통상임금의 80%(상한 월 150만, 하한 월 70만)를 �! ��을 수 있고 육아 휴직 4개월 ~ 종료까지는 통�! �임금의 40%(상한 월 100만, 하한 월 50만)를 받을 수 있습니다.하지만 2019년이 되면 육아 휴직 급여가 지금보다 더 오른다고 하니 좋은 소식입니다.현재는 육아 휴직 4개월 ~ 종료일까지는 9개월 동안 통상임금의 40%인 급여가 50%로 인상되고 이에따라 상한액은 월 100만원에서 120만원으로 하한액은 50만원에서 70만원으로 오른다고 합니다.예를들어 통상적으로 월 200만원을 받는다고 하면 육아 휴…